北-中 문헌분야 협조협정 체결

중국을 방문중인 북한 국가문헌국 대표단이 12일 중국 국가당안국과 문헌분야 협조협정을 체결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4일 전했다.

이날 열린 조인식에서는 북한 국가문헌국 대표단장인 전성국 국장과 중국 당안국 모복민 국장이 협정에 서명했다.

국가문헌국 대표단은 또 이날 중국공산당 서기처 왕강(王剛) 서기를 만나 환담을 나눴다.

왕 서기는 “전통적인 중.조 친선 협조관계를 공고히 발전시키는 것은 중국 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방침이고 두 당, 두 나라 인민의 공동의 이익에 부합된다”며 “후진타오 동지를 총서기로 하는 중국의 대중앙 영도집단은 중.조 친선 관계를 매우 귀중히 여기고 있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