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ㆍ中, 쿠알라룸푸르서 양자접촉 계획”

북한과 중국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리는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회의와는 별도로 북중간 양자 회담을 가질 계획이라고 AP 통신이 26일 보도했다.

AP 통신은 익명의 한국 관리 말을 인용, “북한과 중국이 오는 28일 만날 계획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북한 백남순 외무상은 이번 회의 기간에 반기문 외교장관과도 만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나 아직 공식 확인되지는 않고 있다고 이 통신은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