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6자회담 재개 시기 현재 협의중”

중국은 19일 북한이 국제원자력기구(IAEA) 실무대표단을 공식 초청한 것과 관련, 이는 북한이 ‘2.13 합의’를 이행하려는 정치적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며 환영했다.

친강(秦剛)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이 IAEA 실무대표단을 초청한 것은 ‘2.13 합의’를 이행하려는 정치적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며 “중국은 이를 환영한다”고 말했다.

친 대변인은 “다른 관련 참가국들도 적극적인 행위로 각자의 약속을 착실히 지켜 초기단계 이행조치를 전면 이행해 6자회담과 한반도 비핵화가 지속적인 진전을 가져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크리스토퍼 힐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어제 우다웨이(武大偉) 중국 외교부 부부장과 회견했다”면서 “양측은 6자회담 상황과 6자회담 재개 방안을 놓고 의견을 교환했다”고 말했다.

친 대변인은 6자회담 재개 시기와 관련, “6자회담의 구체적인 재개 시기는 현재 협상중”이라고 답변하고 “6자회담은 초기단계 조치 이행 속도와 6개국의 공동인식에 좌우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