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한반도 통일시켜 일본 견제해야”

중국은 한반도의 통일을 촉진해 통일 한반도가 일본을 견제하는 ‘이한제일(以韓制日)’ 전략을 추진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홍콩에서 군사평론가로 유명한 마딩성(馬鼎盛) 중국 광둥(廣東)성 사회과학원 객좌연구원은 4일 아주주간(亞洲週刊) 최신호에 게재한 논평에서 이같이 주장했다.

마 연구원은 “일본이 대만해협 안전문제를 자위대의 전략목표로 삽입하는 등 공개적으로 양안문제에 간여하는 것은 중국에 대한 군사 도전”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미국과 일본이 지난 2월19일 공동성명을 통해 중국을 가상적으로 삼은 것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남북한 통일을 촉진하는 길 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는 “비록 엄밀하게 말해볼 때 통일된 ‘대고려국’이 반드시 중국과 우방이 안될 수도 있지만 한국은 일본과 생사를 걸고 대립하는 국가”라고 지적했다.

그는 “60년 전 일본에 나라를 잃은 한국은 최근 독도 문제를 놓고 일본과 대립하고 있다”면서 “한국으로 일본을 제압하는 것이 유용하다”고 말했다.

마 연구원은 “한국의 통일을 지지하는 과정에서 일정한 대가를 치르겠지만 홀로 미-일동맹에 대항하는 것보다는 동맹군이 있는 것이 더 낫다”고 강조했다./홍콩=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