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징벌을 목적으로 해서는 안돼”

중국 정부는 12일 북한 핵실험 문제에 대한 조치를 취하면서 징벌을 목적으로 삼아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밝혔다.

류젠차오(劉建超)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유효하고 적절한 조치를 강구하는 목적이 한반도 비핵화 실현이라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한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류 대변인은 각국이 상황을 더 악화시키는 어떤 행동도 피함으로써 한반도 핵 문제가 협상과 대화의 방식으로 해결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것이 중국의 확고한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