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우다웨이 “6자회담 재개위해 곧 평양 방문”

▲ 우다웨이 中 외교부 부부장

우다웨이(武大偉)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6자회담 재개 촉구를 위해 가까운 시일내 평양을 방문할 것이라고 교도통신이 6일 전했다.

6자회담 중국 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 부부장은 6일 오전 중국을 방문중인 오자와 이치로(小澤一郞) 일본 민주당 대표와의 회담에서 북한의 미사일 실험 발사 자제를 촉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다웨이 부부장은 이어 “6자회담 재개를 위해 가까운 시일내에 평양을 방문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북한이 북·미 회담을 요구하고 있는 것과 관련 우다웨이 부부장은 “6자회담의 틀 안에서 (북미 양국이) 양자회담을 진행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한다는 뜻을 이미 북한에 전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배경에 대해 “미국의 금융 제재 때문일 수도 있다”는 견해를 나타냈다. 이에 오자와 대표는 “중국 정부가 동북아 정세의 안정화를 위해 북한 측을 적극 설득해야 한다”고 요청했다.

한편 우다웨이 부부장의 방북은 11일 경 이뤄질 것으로 알려졌다.

양정아 기자 junga@dailynk.com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