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우다웨이 외교부 부부장 17일 방북”

중국 외교부는 북핵 6자회담 중국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이 방북했다고 18일 밝혔다.

친강(秦剛)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우 부부장이 김계관 외무성 부상을 비롯한 북한측 관계자와 함께 현재 상황과 향후 국면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기 위해 방북했다”고 밝혔다.

친 대변인은 이어 “6자회담의 진전 상황에 대해 각국이 공통인식을 같이 하고 있다”며 “참가국들이 상호 신뢰와 우호협력을 강화해 공통의 목표를 달성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우다웨이(武大偉) 중국 외교부 부부장 일행이 17일 평양에 도착했다”며 “관계 부문 책임자들과 주북 중국대사관 참사가 우 부부장 일행을 맞았다”고 보도한 바 있다.

우 부부장의 방북을 통해 중국이 또 다시 중재 외교에 나섬에 따라 북핵 신고 문제에 돌파구가 마련될 지 주목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