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우다웨이 부부장 29일 방한

6자회담 중국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이 다음달 개최되는 한중 정상회담과 북핵 문제 등을 협의하기 위해 29일 방한한다고 외교부가 28일 밝혔다.

우 부부장은 다음달 1일까지 한국에 머물면서 반기문 외교통상부 장관을 예방하고 유명환 외교부 제1차관과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과 협의를 가질 예정이다.

특히 천 본부장과의 회담에서 한미 양국이 최근 미국에서 협의한 6자회담 재개를 위한 이른바 ’공동의 포괄적 접근방안’에 대한 의견 조율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외교부 관계자는 “우 부부장의 방한 일정은 이미 오래 전에 잡혀 있었던 것이지만 최근 한미 양국간 북핵문제 1차 협의가 있었던 만큼 이에 대한 중국측의 의견을 듣는 기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