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시진핑, 방북 일정 마쳐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부주석이 19일 북한의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과 김기남 노동당 중앙위원회 비서의 전송을 받으며 평양을 떠났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시 부주석과 주즈신(朱之흠<金밑에 金 2개>)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부주임, 장예쑤이(張業遂) 외교부 부부장, 류훙차이(劉洪才) 대외연락부 부부장, 가오후청(高虎城) 상무부 부부장, 스즈훙(施芝鴻) 중국공산당 중앙위 정책연구실 부주임 등이 비행기편으로 평양을 출발했다고 전했다.

시 부주석은 방북 기간 김정일 국방위원장,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각각 만났으며 양형섭 부위원장과 회담을 가졌다.

시 부주석 일행은 북한에 이어 몽골, 사우디아라비아, 카타르, 예멘 등을 순방할 계획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