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수해 성금 5만달러 북한에 전달

중국 정부는 22일 수해를 입은 북한에 5만달러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중국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싱하이밍(邢海明) 북한 주재 중국대사관 임시 대리대사는 이날 평양에서 김은철 조선적십자회 대리 비서장에게 5만달러를 전달했다.

싱 대리대사는 “중국적십자회가 수해를 입은 북한에 지대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면서 “조선 인민들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하루 빨리 재건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