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북한에 ‘심각한 우려’ 전달”

중국은 11일 북한의 미사일 시험발사로 야기된 현상황을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으며 중국의 이같은 입장을 북한 정부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위(姜瑜)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의 미사일 시험발사에 따른 현재의 상황과 중국 친선대표단의 평양방문에 관한 기자 질문에 “중국은 현재의 정세를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으며 이같은 입장을 북한측에 전달했다”고 답변했다.

장 대변인은 이어 일본이 주도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제출한 대북 제재 결의안은 안보리를 분열시키는 과잉반응으로서 6자회담 재개를 더욱 어렵게 만들 것이라고 지적했다.

장 대변인은 “만약 이 결의안이 통과되면 모순을 격화시키고 긴장을 고조시킬 뿐만 아니라 한반도와 동북아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손상하고 6자회담 재개 노력을 해치며 유엔 안보리를 분열시키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말했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