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남북관계 개선 희망”

중국은 2일 남북 관계가 개선되기를 희망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친강(秦剛)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남북간에 진행중인 개성공단 3통(통행.통관.통신) 개선을 위한 실무접촉에 대한 중국 측의 입장을 요구받고 “우리는 진행중인 남북간 대화가 진전을 이뤄내기를 희망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중국은 한반도의 남북 양측이 대화와 협력을 통해 화해와 협력을 이뤄내기를 일관되게 지지하고 주장해 왔다”면서 “남북관계 개선은 한반도는 물론 동북아시아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도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남북은 2일 오전 개성 남북경협협의사무소에서 개성공단의 통행, 통관, 통신 등 이른바 3통 개선을 위한 실무접촉에 들어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