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남방항공, 베이징-평양 노선 재개설 추진

중국 남방항공이 외국 항공사로는 유일하게 베이징과 평양을 오가는 정기노선 재개설을 추진하고 있다.

주중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4일 중국 남방항공이 이달 중으로 베이징-평양 노선을 다시 개설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남방항공은 지난해 4월부터 외국 항공사로는 유일하게 평양에 정기 취항했으나 그 해 10월 운항을 중단했다.

이에 따라 현재 평양과 베이징을 왕복하는 항공편은 북한 고려항공이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토요일 주 3회 정기 운항하는 것이 유일하다.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남방항공은 지난해 적자 누적으로 정기노선을 폐쇄했다”면서 “이번에 재취항해도 적자는 불가피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