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김정일 조기 訪中 희망”

중국이 최근 북한의 미사일 사태로 인한 경색 국면을 풀기 위해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방중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의 한 대북소식통은 23일 “중국 정부에서는 김 위원장이 중국을 방문해야 문제가 풀릴 수 있다는 판단을 갖고 김 위원장에게 빠른 시일내 중국을 방문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 소식통은 “김 위원장의 방중을 위해서는 양국이 절차를 논의를 해야 하고 준비에도 시간이 필요해 당장 성사되기는 어렵겠지만 조만간 방중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중국 정부는) 늦어도 연내에는 김 위원장의 방중이 이뤄지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소식통은 김 위원장이 28일 중국을 방문할 것이라는 설에 대해서는 “사실무근”이라고 말했다./선양=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