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김정일 건강문제 들은 바 없다”

중국은 11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건강이상설과 관련, 북한으로부터 들은 바가 없다고 밝혔다.

장위(姜瑜)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김정일 위원장은 북한의 지도자로 북한측에 문의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장 대변인은 “중국과 북한은 정상적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북한측으로부터 김 위원장의 건강에 문제가 있다는 말을 듣지 못했다”고 말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