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日의 선제공격론 극히 무책임”

중국은 13일, 일본 정계 일각에서 나온 대북한 선제공격론은 극히 무책임한 발언이라고 비난했다.

중국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 후 일본 정부의 일부 핵심 관료들에 의해 제기된 북한 선제공격론에 대해 공식적인 논평을 하지 않았었다.

중국 외교부는 이날 장위(姜瑜) 대변인이 기자의 질문에 답변하는 형식으로 웹사이트에 올린 논평을 통해 “국제사회가 평화외교 노력에 전력하고 있는 시기에 일본의 일부 고위 정치인이 다른 나라에 대한 선제공격을 쉴새없이 운운하는 것은 ‘불난 집에 부채질 하는 격’으로 극히 무책임하다”고 밝혔다.

장 대변인은 “(이런 발언은) 납득하기 어려운 것으로, 국제사회의 외교노력을 엄중하게 교란할 뿐 아니라 동북아의 긴장을 격화시킬 뿐”이라고 덧붙였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