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北 핵실험 땐 강력 대응”

왕자루이(王家瑞) 중국공산당 대외연락부장은 12일 북한이 핵무기 실험을 하면 중국은 외교경로를 통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을 방문 중인 센고쿠 요시토(仙谷由人) 일본 민주당 정조회장은 이날 베이징에서 기자들에게 왕 부장이 회담에서 그같이 말했다며 이는 중국이 북한 핵실험에 반대한다는 것을 암시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왕 부장이 “그런 일이 일어난다면 중국은 외교 경로를 통해 강력히 대응할 것이며 북한의 핵실험에 반대하지 않는 나라는 없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왕 부장이 또 그런 상황이 올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센고쿠 의원에 따르면 왕 부장은 북한의 핵 능력에 대한 질문에는 답변하지 않았으나 대신 미국이 북한을 ‘폭정의 전초기지’라고 한데 대해 북한에 해명하도록 일본이 촉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왕 부장은 이어 6자회담 재개를 위한 북한과 미국 간 직접 접촉에 대한 지지를 시사하며 “접촉이 실현되면 북한은 6자회담에 복귀하지 않을 이유가 없어지고 미국은 그런 접촉에서 잃을 게 없다”고 말했다./베이징 교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