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北미사일 발사 예의주시

중국은 24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 준비에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 외교부의 마자오쉬(馬朝旭) 신임 대변인은 이날 처음으로 주재한 정례브리핑에서 “중국은 북한의 이같은 움직임을 주의깊게 지켜보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마 대변인은 “중국은 유관 당사국이 한반도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조치를 취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그는 북한이 발사를 준비 중인 것이 미사일인지 인공위성인지를 묻는 질문에는 즉답을 피했고 또 중국이 유엔의 제재를 지지하는지에 대해서도 직접적으로 답변하지 않았다.

북한 조선우주공간기술위원회는 24일 ‘시험통신위성’인 ‘광명성 2호’를 운반로켓 ‘은하 2호’로 발사하기 위한 준비를 본격 진행 중이라고 밝혔으나 우리 정보당국은 장거리 미사일인 대포동 2호의 발사를 준비 중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