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칭다오서 화물선 침몰…北선원 10명 실종

지난달 28일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 해역에서 파나마 국적 화물선이 침몰, 이 배에 타고 있던 북한 선원 10명이 실종됐다.


1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후 7시 35분 칭다오 해역에서 2척의 파나마 국적 화물선이 충돌, 이 가운데 한 척이 침몰했다.


이 사고로 침몰한 배에 타고 있던 19명의 북한 국적 선원 가운데 9명은 구조됐으나 10명은 실종됐다. 이 배의 선원은 모두 북한 국적이었다.


칭다오시 해상 수색구조센터는 사고가 발생한 뒤 13척의 구조선을 동원, 수색에 나섰으나 아직 실종 선원을 찾지 못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