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조선족자치주 3연속 모범주(州) 선정

중국 연변(延邊)조선족자치주가 올해 3회 연속 전국 민족단결 모범 자치주에 선정됐다.

9일 흑룡강신문에 따르면 조선족자치주는 최근 중국 국무원이 개최한 제4차 전국 민족단결 선진표창대회에서 3회 연속 모범 자치주로 뽑혔다.

또 자치주의 연길(延吉)시, 돈화(敦化)시, 중국인민은행연변지행, 연길백화상점은 전국 민족단결 진보모범집체로, 김진길 자치주 주장을 비롯 여성 기업가 최기옥 등 8명의 조선족은 전국 민족단결 개인모범의 영예를 안았다.

신문은 “현재 중국 공산당 연변자치주위원회와 주 정부 지도하에 연변의 각 분야에서는 ‘민족구역자치법’을 정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민족 경제ㆍ문화ㆍ교육ㆍ체육 등의 사업이 빠른 발전을 가져오고 있다”고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