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자칭린 “북중 고위급 교류에 만족”

중국 권력서열 4위인 자칭린(賈慶林)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주석이 18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김완수 서기국장을 단장으로 한 북한 조국통일민주주의전선(조국전선) 중앙위원회 대표단을 만났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9일 보도했다.

자칭린은 “두 나라 최고 영도자들의 깊은 관심 속에서 중조(북중) 친선관계는 끊임없이 발전되고 있다”며 “우리는 중조 사이에 고위급 왕래가 많이 진행되고 경제무역 협조와 문화교류가 확대되고 있는데 대해 만족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중국 당과 정부는 조선과의 관계 발전을 매우 중시하고 있고 두 나라 사이의 친선관계를 끊임 없이 발전시키는 것은 우리의 확고한 입장”이라며 “우리는 조선동지들과 함께 중조 친선협조관계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서기국장은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과 자 주석에게 보내는 인사를 대신 전했다고 조선중앙방송과 평양방송이 보도했다.

앞서 김 서기국장을 단장으로 한 조국전선 대표단은 14일 리진화(李金華)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전국위원회 부주석을 만났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