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외교부, 북한에 핵실험 자제 촉구

중국 외교부는 4일 북한이 핵실험 계획을 발표한 것과 관련, 북한에 자제를 촉구했다.

중국의 이런 공식 반응은 북한 외무성이 핵실험을 하겠다고 선언한 지 하루 만에 나온 것이다.

류젠차오(劉建超)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발표한 성명을 통해 “우리는 북한측이 핵실험 문제에 있어 반드시 냉정함과 자제심을 유지할 것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류 대변인은 관련국들에 대해서도 “오로지 대화와 협상을 통해 피차 간의 관심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길 바란다”면서 긴장을 격화시키는 행동을 피해줄 것을 당부했다.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와 6자회담 프로세스의 추진으로 한반도 및 동북아의 평화 안정 유지를 일관되게 주장해 왔다고 그는 덧붙였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