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단둥에서 바라본 2011년 신의주 일출


신묘년 새해가 밝았다. 북한 신의주와 중국 단둥을 잇는 압록강 철교위로 새해 첫번째 해가 떠오르고 있다. ⓒ데일리NK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