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공산당대표단 평양 도착

중국공산당 중앙기율검사위원회 마원(馬문<馬+文>) 부서기를 단장으로 한 친선대표단이 29일 평양에 도착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중국 공산당 친선대표단의 평양 도착 소식을 짤막하게 전했을 뿐 방북 목적이나 일정, 공항 영접 인사 등에 관해 밝히지 않았다.

이에 앞서 신화통신은 이날 마원 일행이 북한 노동당 국제부의 초청으로 방북했으며 톈진(天津)시 당 위원회 기율검사위 싱위안민(邢元敏) 서기가 대표단 일원으로 동행했다고 전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