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日, 23-24일 北 6자회담복귀 등 논의

중국과 일본은 오는 23-24일 이틀간 도쿄(東京)에서 양국 외교 차관 회담을 열어 북한의 6자 회담 복귀 등을 협의한다고 일본 관리들이 20일 밝혔다.

회담에는 야치 쇼타로(谷內正太郞)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과 다이빙궈(戴秉國) 중국 외교부 상무 부부장이 참석한다.

회담에서는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의 야스쿠니(靖國) 신사 참배 문제도 거론될 것이라고 관리들은 밝혔다.

야치 차관과 다이 부부장은 이밖에 우이(吳儀) 중국 부총리가 고이즈미 총리와의 면담을 지난달 23일 돌연 취소한 후 극도로 악화된 양국 관계 개선 문제도 협의한다.

이 회담은 우 부총리와 고이즈미 총리 면담 취소 후 처음으로 열리는 중ㆍ일간 최고위급 외교 회담이어서 주목된다./도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