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 태권도축제’ 오는 5월 개최

세계 태권도인들이 오는 5월 평양에 모여 태권도 축제를 연다.

미국 아이오와주에 본부를 두고 있는 ‘태권도 타임스’(www.taekwondotimes.com)는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제태권도연맹(총재 장 웅)과 북한의 조선태권도위원회가 공동 주관하는 ‘2006 평양 태권도 축제’를 오는 5월16-20일 평양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태권도 타임스는 “정치성을 배제한 순수 무도인들의 만남인 평양 태권도 축제에 세계 태권도인들을 초청한다”며 “남북이 서로 공유하고 자랑으로 내세우는 태권도를 통해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기여하자는 취지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신문은 “조선태권도위원회는 참가자들의 신변안전을 철저히 보장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덧붙였다.

축제 참가자들은 평양에 머무는 동안 공동훈련, 태권도 시범과 예술공연 관람, 대동강변 산책, 동명왕릉 등 사적지와 판문점 방문, 평양시내와 묘향산 그리고 백두산 등을 관광할 예정이다.

미국 태권도인들은 5월13일 미국을 출발해 베이징(北京)에서 이틀간 체류한 뒤 16일 특별기편으로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 4박5일간 축제에 참가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