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핵해결前 작통권 환수반대’ 의원모임 추진

열린우리당 조성태(趙成台), 한나라당 황진하(黃震夏), 민주당 김송자(金松子) 의원은 15일 북한 핵 문제가 해결되기 이전에는 전시작전통제권을 환수해서는 안된다는 내용으로 여야 의원모임의 결성을 추진키로 했다.

이들은 ‘북핵 해결 전 작통권 환수반대’ 의원모임 결성 취지문을 통해 “북핵실험으로 한반도 안보정세가 기저로부터 흔들리고 있고 동북아의 안정도 위협받고 있다”며 “북핵문제 해결,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남북한 군사신뢰 구축 등 한반도 전쟁방지 여건이 조성된 이후에 작통권 환수를 추진하는 것이 최선의 대안”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이어 “이 같은 상황에도 불구하고 작통권 환수가 추진되고 있는 것을 국회가 더 이상 방치해선 안된다”며 “국가안보와 국민생명을 지키고 한미연합사 해체를 막기 위한 의원모임을 결성코자 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여야 의원들을 대상으로 서명작업을 진행한 뒤 금명간 의원모임을 출범시킬 계획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