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K 이슈클릭] ‘잘못된 믿음’은 北 아닌 南이 가지고 있어

●북한이 지난달 5일 발사한 탄도미사일 7발 가운데 대포동 2호를 제외한 노동 및 스커드 미사일 6발이 북한이 사전에 설정한 항행금지구역 내에 착탄했음이 미.일 양국 정부의 분석에서 판명돼 (조선일보)

– 北, 국제사회에 대한 협박놀음 계속될 전망!

●북한에 납치된 일본인 요코다 메구미씨의 부모와 메구미의 남편 김영남씨, 김씨의 어머니 최계월씨 등이 제3국에서 상봉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는 일본 언론 보도와 관련, 김씨 가족들은 6일 “그럴 이유가 전혀 없다”며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해(연합뉴스)

– 그가 진실을 얘기하는 것은 김정일이 죽은 후에나 가능!

●6일 오후 염창동 한나라당사에서 열린 당 통일안보전략특별위원회에서는 북한 홍수피해와 관련 국제기구와의 협력을 통한 실태파악이 먼저 이루어져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돼(조선일보)

– 모니터링이 수반된다면 지원에 대한 국제적 협력도 필요!

●한국 정부의 대북정책이 북한에 ‘잘못된 믿음’을 줘 북핵 문제의 해결을 더욱 어렵게 만들고 있다고 미국의 한반도 전문가들이 지적해(동아일보)

– 북한은 남한을 믿지 않는데 남한만 북한을 믿고 있으니 문제지…

●북한의 미사일 발사 이후 남북경협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북한이 금강산관광 등 현대그룹과의 남북경협 사업을 변함없이 추진해 나갈 뜻을 밝혀 주목돼 (조선일보)

-유일한 자금줄은 놓치긴 싫겠지…

김소영 기자 cacap@dailynk.com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