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정] 탈북자 김광호 씨 관련 보도

본보 16일 영문판 B1 섹션에 게시된 “From re-defection to chinese prison“제목의 북한인권단체 관계자 인터뷰 영문 기사 내용 중 김용화 탈북난민인권연합 대표에 대해 “김희태 북한인권 개선모임 대표와 가깝다” “김광호 씨는 김용화에게 빚을 졌다” “김광호 씨가 김용화 씨에게 빚을 졌으니 도와줄 수 없는 상태” “가족 세 명이 대사관에 가는 길에 붙잡혔다”는 주장은 본보 확인 결과 김용화 씨와 중국 공안에 체포된 김광호 씨 사이에 채무 관계가 없는 등 사실과 달라 정정보도 합니다. 김광호 씨 구명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탈북난민인권연합 김용화 대표 및 관계자들에게 독자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