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날씨ㆍ29일] 흐렸다 갬..지자기

▲개황: 조선중앙방송에 따르면 북부지방에 있는 고기압과 남부지방에 있는 머문전선(정체전선)의 영향으로 평성, 사리원, 혜산, 청진, 원산 등에서는 흐렸다 개겠으며 신의주, 해주, 함흥 등에서는 대체로 갬. 바람은 북동풍이 초속 3∼6m.

▲평양: 북동풍이 2∼5m로 불고 흐렸다 갬. 아침 최저 기온은 20도로 평년보다 1도 높았고 낮 최고 기온은 29도.

▲해상: 동해와 서해 해상에서는 북동풍이 5∼8m로 불고 물결은 1∼1.5m. 그 밖의 해상에서는 남서풍이 7∼10m로 불고 물결은 1.5m.

▲지자기: 지구물리학적 요인에 따라 불리한 날이므로 건강에 특별히 주의./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