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만평] 김정은 비위 맞추는 南대선후보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