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 고산지대 농촌 감자수확 시작

▲량강도 삼지연군과 김정숙군, 자강도 대홍단군 등 북한의 대표적인 감자생산지인 북부 고산지대 농촌들에서 감자수확이 시작됐다고 조선중앙방송이 21일 보도했다.

▲황해북도 서흥군 범안리 주랑소구역에 근로자 휴양소가 건설돼 첫 입소식을 가졌다고 조선중앙TV가 21일 전했다.

▲부이 쑤언 쿠 부상을 단장으로 하는 베트남 상공업성 대표단이 21일 만경대, 주체사상탑, 개선문, 국제친선전람관, 3대혁명전시관 등 평양시내 여러 곳을 참관했다고 중앙방송이 소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