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
정치

국정원 "김정일, 러시아 방문 임박했다"

정보위 보고 "이동, 행적 밝힐 단계 아냐…건강 이유로 원거리 이동 줄여"
조종익 기자  |  2011-08-19 18:47
김정일이 빠르면 20일 러시아 방문길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국가정보원은 19일 김정일의 러시아 방문이 임박했다고 밝혔다.

국회 정보위 소속 한나라당, 민주당 간사인 황진하, 최재성 의원은 "구체적인 얘기는 밝힐 단계가 아니다"면서 "세부 내용은 나오지 않았지만 분명한 것은 러시아 방문이 임박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 정보소식통도 김정일의 방문이 이르면 내일이 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소식통은 "함흥에 머물고 있는 김정일이 내일 전용열차 편으로 러시아로 향항 가능성이 높다"면서 "김정일은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북러 정상회담을 갖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망했다. 

국정원은 최근 김정일 동정과 관련해 "김정일의 활동 중에 두 가지 특이한 게 있다"고 보고했다. 하나는 "대개 건강관리를 위해 평양 주변 등 가까운 쪽으로 이동하고 원거리 이동을 최대한 줄이고 있다"면서 "이는 건강상 이유인 것 같다"고 주장했다.

이어 두 번째는 "김정일이 경제부분에 중점을 두고 주로 방문하는 것 같다"면서 "특히 군수산업시설을 포함해 경제쪽에 중점을 두고 많이 방문하고 있는데 평양 위주로 방문한 것이 작년에 21회였다면 올해는 58회 방문했다"고 밝혔다.

김정은으로의 권력세습 동향에 대해서는 "북한 원로 간부들이 김 부위원장에게 허리를 깊이 숙여 인사하는 모습을 북한 매체를 통해 오래 방영하는 등 원로급의 충성 모습을 부각시키는 노력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국정원은 이어 "북한이 내년에 고(故) 김일성 주석의 100회 생일을 맞아 세습공고화 체제를 위해 여러 노력을 하고 있다"면서 특히 "당·정·군 고위간부에 대한 비리와 부정부패 색출 작업을 하면서 특수전 부대인 폭풍군단을 동원하고 있다"고 보고했다.

한편, 김정일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달 1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정상회담을 개최할 것이라고 일본의 마이니치신문이 보도한 바 있다.

저작권자 ⓒ데일리NK(www.dailynk.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사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오탈자신고
상대방에 대한 욕설 및 비방/도배글/광고 등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네티즌의견  총1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이모티콘 Byong J. Min

Get rid of traitors from the Blue House and intelligence services.
Why are those who tried to murder Kim Youn Hee being promoted inside the intelligence services?
Is President Lee getting misleading intelligence?
Is Kim Jong Il getting secret intelligence briefs from the South Korean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s?    | 수정 | X 
북한 당국에 묻고 싶습니다
김영환의 통일이야기(새창)
북한의 변화가 시작되는 순간데일리NK의 후원인이 돼주세요
아시아프레스 북한보도(새창)

OPINION

  • 많이 본 기사
  • TOP 기사

北장마당 동향

2017.12.14
(원)기준 평양 신의주 혜산
시장환율 8,000 8,000 8,025
쌀값동향 4,800 4,900 5,200

오늘의 북한날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