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연재기사 >
해외시각

“클린턴은 카터 같은 실수 반복하지 않을 것”

빅터 차 “북핵 문제 새로운 합의차 방북하지 않아”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여기자 석방을 위해 4일 방북했지만 “여기자들의 석방에 대한 사전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빅터 차 조지타운대 교수가 주장했다.

차 교수는 4일 워싱턴포스트와 인터뷰에서 “빌 클린턴은 북한에서 상당한 존경을 받는데 이것은 그가 임기가 끝나갈 시점에 북한을 거의 방북할 뻔 했고, 북한의 고위 군 사령관 조명록이 2000년 미국을 방문하며 클린턴을 만났기 때문”이라며 방북 배경을 설명했다.

차 교수는 “(사전 합의는 없었지만) 북한으로서는 전 미국 대통령에게 이 사람들을 석방하지 않는 것이 굉장히 힘들 것”이라고 내다봤다.

차 교수는 클린턴이 여기자 석방 문제에 개입한 것은 굉장한 아이러니라면서도 “클린턴이 핵 프로그램에 관련해 새로운 합의서를 협상하러 간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클린턴은) 협상의 복귀와 새로운 관계라는 미국의 현재 정책을 재차 말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나 차 교수는 지미 카터가 1994년 평양을 방문했을 때 클린턴이 “카터의 외교가 젊은 정권의 협상 자세를 약화시킨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당혹해 했다”며 클린턴이 카터의 실수를 반복하지 않을 것이라고 시사했다.

한편, 북한 전문가인 미 아시아 재단 한미정책연구센터 스콧 스나이더 소장은 “그가 여기자들이 석방된다는 보장 없이 어떻게 평양길에 오를 수 있었겠냐”며 “그 위치에 있는 사람이 사전에 보장 없이 가는 것은 체면을 잃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말해 사전에 북한에 합의를 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뒀다.
저작권자 ⓒ데일리NK(www.dailynk.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사는 한국신문윤리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오탈자신고
상대방에 대한 욕설 및 비방/도배글/광고 등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네티즌의견  총3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이모티콘 viva9941

개코맨111.하나 더 김정일똥개들 사이트가면 너의 친구가 많더라 ...정말 희한한. 인간들이지.    | 수정 | X 

이모티콘 viva9941

개코맨111,무력으로 미국은 김정일을 죽일 수 있지 그런데 왕서방이 통 사정을 하니 봐주는 거지 경제제재는 아직 진행중이고 금융제재 아마 무지 아플거다 모순된 것은 결코 무너진다.북한은 스스로가 아니고 북한주민학살자 김정일때문에 요란한 소리를 내면서 무노진다.너는 그것을 보게 될거다.미국보다 김정일똥개와 너가 더 측은하다.모자라면 동정이나할 수있지 완전히 뇌가 찌그런진 인간들은 약이 없거든.    | 수정 | X 

이모티콘 박일복

참으로 딱도하고 측은한 지고!!!
좌빨 111 돌대가리-

개정이리가 세뇌하는데 끝내줬구만...멍멍~
뉘집에서 저런걸 낳고 미역국을 먹엇겠지?????????????????    | 수정 | X 
김영환의 통일이야기(새창)
후원해주시는 독자 여러분의 커뮤니티! NK그루빠
북한의 변화가 시작되는 순간데일리NK의 후원인이 돼주세요
친구야, 내소원을 들어주어(새창)

OPINION

  • 많이 본 기사
  • TOP 기사

北장마당 동향

2014.12.15
(원)기준 평양 신의주 혜산
시장환율 8,000 8,000 8,300
쌀값동향 4,500 4,800 5,500

오늘의 북한날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