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장마당 동향
 
평양, 신의주, 혜산의 시장환율 및 쌀값동향을 한눈에 보여드립니다.
기간은 주(週) 단위 기준이며, 금액은 북한(원) 단위로 보여드립니다.
통계 그래프 평양(파랑색) 신의주(빨강색) 혜산(노랑색)
  • 시장환율($) 그래프
  • 쌀값동향 그래프
기간 1USD 환율(원) 평양 신의주 혜산 쌀값(원,1Kg당) 평양 신의주 혜산
15-07-30 ~ 15-08-05 8200 (50) 8200 (0) 8155 (130) 5150 (50) 5200 (100) 5500 (0)
쌀 가격이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다. 8월 현재 평양과 신의주, 혜산의 1kg 쌀 가격은 각각 5150원, 5200원, 5500원으로 지난달에 비해 평양만 50원 올랐을 뿐 신의주와 혜산시에선 같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고 소식통이 알려왔다. 내부 소식통은 “한창 여름이면 쌀 가격이 오르는데 올해는 크게 파동이 없이 무난한 가격대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지난해 가을에 파종했거나 올해 이른 봄에 파종한 밀과 보리, 감자작황이 좋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전반적으로 볼 때 쌀 1kg은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500~700원가량 낮은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현재 평양과 신의주 시장에서의 달러 당 환율은 각각 8200원으로 같고, 혜산 시장에서는 8155원으로 지난달보다 각각 50원, 0원, 130원 올랐다. 현재 북한 양강도와 함경북도에서의 위안화(1위안) 환율은 혜산 1320원, 회령 1300원이다.
15-06-12 ~ 15-06-18 8150 (30) 8200 (50) 8025 (465) 5100 (0) 5100 (0) 5500 (300)
북한 대부분 시장에서 상승세를 보이던 쌀 등 곡물가격이 소폭 하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평양과 신의주, 혜산에서의 쌀 1kg은 각각 5100, 5100원, 5500원으로, 지난주보다 각각 400원, 400원, 500원 하락한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북한 내부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에서 쌀 공급이 가장 원활한 평양과 중국과의 무역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신의주에서의 쌀 가격은 차이가 없다. 지난주보다 쌀 가격이 소폭 하락한 이유에 대해 소식통들은 “요즘 평안남도나 북부산간지대인 양강도에서도 여름작물들인 올보리와 올감자 등을 수확하는 시기여서 시장에서의 곡물 가격이 조금씩 하락한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평양과 신의주, 혜산 시장에서의 달러당 환율은 8150원, 8200원, 8025원으로 지난주보다 각각 210원, 200원, 465원 하락한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소식통은 이에 대해 “일부 국경지역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들에서 외화사용 단속이 진행되면서 달러환율이 오르고 내리고를 반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북한 양강도와 함경북도에서의 위안화 환율은 혜산 1300원, 함흥 1305원이다.
15-05-14 ~ 15-05-20 8180 (80) 8250 (50) 8490 (90) 5100 (100) 5100 (100) 5200 (1200)
북한 당국의 국경지역에 대한 지속적인 검열이 진행되면서 북한 대부분 지역들에서 쌀 가격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에 대폭 하락세를 보였던 양강도 혜산지역의 쌀 1kg의 가격은 5200원으로, 지난달 초보다 무려 1200원 상승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평양과 신의주의 쌀 가격은 각각 5100원, 5200원으로 지난달 초보다 100원, 200원 상승했다. 북한에서 쌀 공급이 가장 원활한 평양과 중국과의 무역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신의주 지역의 쌀 가격 변동은 큰 차이를 보이고 있지 않고 있다. 양강도 지역의 쌀 가격 급상승 이유에 대해 북한 내부 소식통은 “최근 국경지역 검열로 밀수꾼들에 대한 통제가 대폭 강화돼 밀수꾼들이 들여오던 쌀 양이 줄어들어 쌀 가격이 상승한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평양과 신의주, 혜산 시장에서 달러당 환율은 8180원, 8250원, 8490원으로 지난달 초보다 각각 80원, 50원, 90원 올랐다. 소식통들에 의하면 북한 대부분 시장들에서 외화사용이 다시 활성화되고 있는 상태이고 지난달 초보다 조금 오른 가격에 거래되고 있지만 환율이 안정적인 추세를 보이고 있다.
15-04-02 ~ 15-04-08 8100 (0) 8200 (30) 8400 (10) 5000 (0) 5000 (0) 4000 (500)
북한 국경지역의 밀수에 대한 검열이 진행되는 속에서도 북한 대부분 장마당에서 물가가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다만 국경지역인 혜산지역 쌀 가격이 대폭 하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4월 초 현재 평양과 평안북도 신의주, 양강도 혜산시 시장에서의 쌀 1kg 가격은 각각 5000원, 5000원, 4000원으로 지난달에 비해 평양과 신의주는 변동이 없고 혜산은 500원 하락했다. 혜산 지역 쌀 가격 하락 이유에 대해 소식통은 "최근 러시아에서 또다시 쌀이 들어왔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평양과 신의주, 혜산 시장 1달러당 환율은 8100원, 8200원, 8400원으로 지난주보다 각각 0원, 30원, 10원 올라, 지난 2월말과 거의 비슷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북한 내부 소식통들에 의하면, 국경지역에서의 외화사용금지조치가 지금도 강행되고 있지만 환율변화는 없다. 이에 대해 소식통은 “개인들에게 외화사용을 금지한다고 해도 무역이나 큰 장사를 하는 장사꾼들은 위안화 등 외화사용을 하고 있기 때문에 환율유통은 외화사용금지 전과 비슷하다”고 전했다.
15-02-20 ~ 15-02-26 8100 (100) 8170 (170) 8390 (240) 5000 (0) 5000 (0) 4500 (800)
2월 말 현재 북한 대부분의 장마당에서 쌀 등 물가가 지난해에 이어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평양과 평안북도 신의주 장마당에서 쌀 1kg은 5000원으로 지난달 초와 같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양강도 혜산 장마당에선 지난달에 비해 800원 정도 하락한 4500원 선에 거래되고 있다. 내부 소식통에 따르면 러시아에서 지원받은 쌀 5만 톤과 북·중 무역을 통해 유입되는 쌀 등으로 북한 내 장마당에 안정적인 쌀 공급이 이뤄지면서 쌀 가격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북·중 무역 활성화로 양강도와 함경북도, 평안북도 지역의 쌀 가격이 대부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고 소식통이 전했다. 평양과 신의주, 혜산 시장에서의 1달러당 환율은 각각 8100원, 8170원, 8390원으로 지난달 초보다 각각 100원, 170원, 240원 오른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북한 시장에서의 외화단속으로 환율이 소폭 상승했다고 소식통은 설명했다.
15-01-01 ~ 15-01-07 8000 (0) 8000 (0) 8150 (150) 5000 (500) 5000 (200) 5300 (200)
1월 7일 현재 북한 대부분 시장에서 쌀값이 안정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평양과 평안북도 신의주 시장에서의 쌀 1kg은 5000원으로 지난달 중순보다 각각 500원, 200원 올랐다. 다만 지난달 약간 오름세를 보였던 양강도 혜산 시장은 200원 하락한 5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내부 소식통에 따르면 평양은 정상배급이 이뤄지고 있어 당분간 안정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양강도 지역도 혜산광산이 정상배급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시장에서 쌀 가격이 크게 상승하지는 않을 것으로 소식통은 전망했다. 평양과 신의주, 혜산 시장에서의 1달러당 환율은 각각 8000원, 8000원, 8150원으로 평양과 신의주는 지난달 같은 기간과 동일했고, 혜산 시장은 150원 하락한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14-12-09 ~ 14-12-15 8000 (330) 8000 (450) 8300 (370) 4500 (200) 4800 (0) 5500 (300)
12월 15일 현재 북한 대부분 시장에서 쌀값이 안정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양강도 혜산 시장만 약간 오름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평양과 평안북도 신의주, 혜산 시장에서의 쌀 1kg 가격은 각각 4500원, 4800원, 5500원으로 지난달 20일에 비해 평양은 200원 내렸고, 신의주는 가격 변동을 보이지 않았다. 양강도 혜산 시장에서는 300원 오른 5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북한 내부 소식통에 의하면 평양에서는 배급이 정상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어 쌀값을 비롯한 물가가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평양의 쌀값 안정이 신의주 쌀값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소식통은 분석했다. 평양과 신의주, 혜산 시장에서 1달러당 환율은 8000원, 8000원, 8300원으로 지난달 같은 기간에 비해 각각 330원, 450원, 370원 하락한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14-11-14 ~ 14-11-20 8330 (30) 8450 (0) 8670 (0) 4700 (100) 4800 (0) 5200 (300)
11월 중순 북한 대부분 시장 쌀값이 이달 초와 비슷한 추세로 파악됐다. 20일 현재 평양과 평안북도 신의주 시장에서 쌀(1kg) 가격은 각각 4700원, 4800원으로 이달 초에 비해 평양은 100원 내렸고, 신의주는 동일했다. 다만 양강도 혜산 시장 쌀(1kg) 가격은 5200원으로, 300원 올랐다. 양강도에서 쌀값이 오른 것에 대해 내부 소식통은 현재 국경지역에서 중국과의 통화 단속이 강화되면서 일부 밀수꾼들이 대량으로 들여오던 쌀 등 곡물들의 감소가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평양과 신의주, 혜산에서의 환율은 1달러당 8330원, 8450원, 8670원으로 이달 초에 비해 평양만 30원 올랐을 뿐 다른 지역은 동일했다.
데일리NK, 北주민에 라디오 송출 Start~
북한 당국에 묻고 싶습니다
김영환의 통일이야기(새창)
북한의 변화가 시작되는 순간데일리NK의 후원인이 돼주세요
북한 내부영상·문서자료집(새창)

OPINION

  • 많이 본 기사
  • TOP 기사

北장마당 동향

2015.08.05
(원)기준 평양 신의주 혜산
시장환율 8,200 8,200 8,155
쌀값동향 5,150 5,200 5,500

오늘의 북한날씨